2번째 요리를 도전한 구수한 된장찌개입니다.

된장찌개 만드는게 어렵다 하더라고요. 그래서 겁이 났지만 그래도 한번 도전을 해보았습니다.

일단 재료부터 준비를 했는데, 예쁘게 안나왔어요 ㅜㅜ

재료부터 구입을 해서 다듬을때까지 시간이 좀 걸렸고, 귀찮았지만

그래도 열심히 열심히 준비를 했습니다.

무, 애호박, 느타리버섯, 두부, 된장을 준비했습니다.

무, 애호박을 썰고 또 양파도 썰었어요. 그리고 또 느타리버섯도 다듬어주었습니다.

일단 먼저 물을 넣고 끊이는 과정에 된장을 풀고, 잘게 썰은 무를 넣었어요.

된장을 계속 끊이면 끊일수록 깊은 맛이 난다고 하더라고요. 그래서 해보았습니다.

그리고 또 애호박을 넣고, 양파도 넣었어요.

양파 사진이 없네유...

막 넣어보자는 쭈자매러블리입니다

맛없으면 조미료를 넣으면 되니깐요! (비밀은 라면수프같은 '다시다'가 도와줄거니깐요)

이제 조금씩 끊이기 시작하면 느타리버섯도 넣었습니다.

잘하고 있는지 몰겠지만, 일단 열심히 요리를 해보자는 마음으로 했어요.

맛있게 팔팔팔 끊여라 끊여라~ ♩♪♬

팔팔팔 끊이면 부순물이 나오잖아요~

그것을 건졌습니다. 왜케 많은지 계속 건졌어요. ㅋㅋㅋㅋ

이제 마무리단계!! 두부를 넣었어요.

고소한 두부 한모를 아예 다 넣었습니다. 넘치든 말든 일단 다 넣었어요~

이제 팔팔팔 끊이기만 하면 끝인데, 맛을 봐야죠!

맛을 보니까 너무 싱거웠어요 ㅜ 그래서 마지막 조미료를 넣기 전에 된장을 더 풀어서 넣었어요.

마무리 단계에 된장을 풀어서 넣었습니다~~~~

완전 초보티가 난 쭈자매러블리지만, 그래도 요리는 이런거구나 느끼면서 했어요.

된장을 많이 푸니까 그나마 된장찌개 맛이 나더라고요.

그래서 다행히 조미료!! 비법인 다시다를 넣지 않았습니다.

남편이 먹어보니까 오오 괜찮다고 하면서 건강한 요리를 먹어보는게 처음이네 하면서 맛있게 먹어주었습니다.

한번 해봤으니까 앞으로 실력을 늘면서 더 맛있는 된장찌개가 되겠쥬?

그런데 남편이 원하는 된장찌개 맛이 있대요. 뭐냐고 물어보니까 고기식당에 가면 된장찌개를 주잖아요~

약간 짜고 얼큰한 그런 된장찌개를 먹고 싶다는거에요..

그래서 제가 말했죠.. 그럼 고기식당에 가서 먹으라고 했어요 ㅋㅋ 남편이 그 말듣고 깨갱하고 말없이 맛있게 먹어주었습니다 ^^

역시 요리는 언제나 어렵습니다. 레시피를 봐도 만드는 손맛이 다르다고 하잖아요.

3번째 요리는 뭐할까 고민을 하고 찾아올게요~

'# 맛.있.는.요.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초보요리_구수한 된장찌개  (7) 2019.02.23
#초보요리_알콩달콩 볶음밥  (22) 2019.02.19
  1. 휴식같은 친구 2019.02.23 11:24 신고

    된장찌개는 된장맛이 좌우할 것 같습니다.
    맛있게 잘 보고 갑니다.

  2. 미.야 2019.02.23 17:10 신고

    절대 초보요리가 아니어보여용.. 초보는 아마 저인듯 ㅋㅋㅋ

  3. GeniusJW 2019.02.24 02:32 신고

    된장찌개 끓이는 방법 잘 보았어요!!ㅋ

  4. 직관지껄 2019.02.25 15:49 신고

    멸치를 몇마리를 전자렌지에 돌려 빠삭하게 말린뒤 아주 곱게 부스러트린뒤 된장에 넣어보세요.. 맛 끝내줍니다. ㅎㅎㅎ 잘 읽고가요~~~~

+ Recent posts